Skip directly to content

1849~1899

1849 뉴욕 브룩클린에 화학 약품회사인 찰스 화이자 앤 컴퍼니 (Charles Pfizer & Company) 를 설립

독일에서 약제사 수련생으로 화학을 공부한 찰스 화이자 (Charles Pfizer)와 제빵 기술을 익힌 찰스 에어하트(Charles Erhart)는 각자의 지식과 기술을 합쳐 1849년 뉴욕 브룩클린에 화학 약품 회사인 찰스 화이자 앤 컴퍼니 (Charles Pfizer & Company) 를 설립했습니다.

1849

정제약품기업으로 설립된 찰스 화이자 앤 컴퍼니는 최초로 맛이 쓰지 않은 구충제인 사토닌 당의정을 개발했습니다.

1862

식품 및 화학 산업에 필수적인 타르타르 산과 타르타르 크림을 미국 최초로 생산하기 시작했습니다.

1868

화이자는 남북전쟁 중 연방군에 의약품을 공급, 연방군이 사용한 약품의 대부분이 화이자 제품이었습니다. 또한 전쟁 중 비즈니스를 확장, 맨하탄 월스트리트 메이든 레인 81번가에 새로운 사무소를 개설했습니다.

1880

레몬과 라임의 수입농축액을 원료로 구연산을 제조하기 시작했습니다. 이 제품은 회사의 주요 생산품목이 되었으며, 수년 뒤 회사 성장의 도약대 역할을 하였습니다.

1882

미국 서부 개척 시대에 발맞춰 뉴욕을 벗어나 일리노이주 시카고에 사무소와 도매 상점을 개설했습니다.

1899

창립 50주년을 맞이한 화이자는 구연산, 장뇌, 주석영, 붕산, 요오드 등을 바탕으로 하는 다양한 공업 제품과 약물제품을 갖춘 제품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게 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