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directly to content

한국화이자제약, 저소득 어르신들의 ‘헬시 에이징’ 후원금, 올해 말까지 총 1억3천여만원 전달

- 헬시 에이징 캠페인 일환, 저소득층 노인공동체의 건강 증진 후원금 올해 약 6천500만원 한국헬프에이지에 전달
- 2016년 하반기부터 올해 말까지 총 1억3천여만원 후원
- 저소득 노인들의 질환 예방 및 관리 교육, 건강한 생활 습관 및 사회 참여 등 다양한 활동 통해 ‘헬시 에이징(건강하게 나이 들기)’에 기여

[2018년 1월 18일] 한국화이자제약(대표이사 사장 오동욱)은 ‘헬시 에이징(Healthy Ageing)’ 캠페인의 일환으로 올해 저소득 노인 공동체의 건강 증진 후원금 약 6천500만원을 한국헬프에이지에 전달했다.

화이자 ‘헬시 에이징’ 캠페인은 모두가 건강하게 나이드는(‘헬시 에이징’) 사회 및 정책적 환경을 만드는 데 기여하는 글로벌 사회공헌활동으로, 한국에서는 2013년부터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한국화이자제약은 2016년 한국헬프에이지와 공동 캠페인을 통해 매월 저소득 노인 공동체의 건강 증진 활동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또한 연례 ‘헬시 에이징 토크’, ‘헬시 에이징 사진 이야기 공모전’ 등 일반인들의 ‘헬시 에이징’ 실천을 확대하는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국화이자제약은 2016년 하반기부터 현재까지 총 1억3천여만원을 전달해 한국헬프에이지가 운영하는 저소득층 노인 공동체(서울 내 일부 지역의 노인참여나눔터 회원, 65세 이상의 저소득 어르신 50여명)의 신체적, 정서적 건강 증진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은 자가 건강 진단을 활용한 건강 교실, 만성질환 및 치매를 비롯한 노인성 질환 예방 및 관리 교육, 건강 체조 및 건강 밥상 나눔, 지역사회 참여 활동 등 노인들에게 건강하게 나이들기 위한 다양하고 구체적인 방법을 정기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한국화이자제약 오동욱 사장은 “올해에도 지속되는 후원 활동을 통해 어르신들이 더욱 건강하게 생활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한국화이자제약은 업계 리더로서 혁신적인 치료제 제공과 함께, 모두가 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누리는 데 기여할 수 있도록 ‘헬시 에이징 캠페인’ 및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계속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헬프에이지 조현세 회장은 “한국화이자제약과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노인의 생활 습관 개선 및 각종 질환 관리, 사회 참여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여 어르신들이 활기차고 건강하게 나이 드는 사회를 만드는 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화이자제약은 ‘헬시 에이징 캠페인’ 외에도 ‘조손가정 행복만들기 캠페인’,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학생을 지원하는 ‘화이자 사랑의 장학금’, 다양한 의약연구 및 협력 활동을 지원하는 ‘화이자 의학상’과 ‘대한의사협회 화이자국제협력공로상’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더불어 건강한 사회’를 만드는 데 기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