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directly to content

한국화이자제약 이동수 사장, 2013 보건의 날 기념 대통령 표창 수상

한국 화이자제약 이동수 사장, 2013 보건의 날 기념 대통령 표창 수상

- 국내 임상연구개발 분야 및 보건의료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 인정받아
- 한국화이자제약 이동수 사장, “국민 건강 증진 및 국내 의약업계 발전에 이바지 할 것”

한국화이자제약은 이동수 대표이사 사장이 지난 5일 제 41회 보건의 날 기념 행사에서 국내의 폭넓은 연구개발 지원 및 협력을 통해 한국 보건의료 산업에 기여한 바를 높이 인정받아 보건복지부로부터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동수 사장은 글로벌 제약업계를 선도하는 화이자 그룹의 한국법인 한국화이자제약의 대표이사로서, 혁신적인 R&D 리더십을 바탕으로 국내 임상 시험 분야의 수준을 향상시키고 국내 연구개발 기관 및 정부와의 상생협력에 기여했다는 점을 높이 평가 받아 수상자로 선정되었다. 또한 연구개발 전문 인력 양성을 통해 일자리 창출에 일조하며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과 윤리 경영을 선도하는 등 국내 의약 산업 및 지역 사회 발전에 공헌해왔다.

특히, 이동수 사장은 2002년 단 3건에 불과했던 글로벌 임상시험 유치 규모를 2011년 100건으로 확대시켰으며, 국내 임상연구기관들이 화이자 본사와 공동 임상연구 프로젝트를 수행할 수 있도록 가교 역할을 함으로써 2010년 기준 12개국 화이자 핵심임상연구기관 중 한국이 수행 임상시험 수 및 등록환자 수 1위를 기록하는 등 글로벌 최고 임상시험 국가로 도약하는데 기여했다. 국내 의사 및 정부, 업계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워크샵도 정기적으로 실시해 연구자들에게 전문적인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등 국내 의약계 발전에 노력했다.   
 
또한 2011년부터 2년간 한국다국적의약산업협회 (KRPIA) 회장직을 수행하면서 한국 보건의료계의 파트너로서 신약의 가치와 혁신적인 연구개발의 중요성을 알리고, 제약산업을 발전시키기 위한 비전을 제시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 2012년 주한미국상공회의소 (AMCHAM)의 부회장직을 역임해 한미간 민간차원의 경제협력 및 우호 증진과 윤리적 사업 관행 정착에도 기여했다.

뿐만 아니라, 한국화이자제약은 책임감 있는 기업 시민으로서 지난 2011년에 남녀고용평등 실현에 기여한 부분을 인정받아 고용노동부로부터 대통령 표창을 받은 바 있다. 또한 더불어 건강한 세상을 향한 다각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기업의 투명성과 윤리적인 경영에 앞장 서는 등 국내 제약업계의 모범적인 기업으로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한국화이자제약 이동수 사장은 “혁신을 바탕으로 하는 제약기업의 한 일원으로서 한국 사회의 보건의료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음을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국민 건강 증진과 국내 의약업계 발전에 기여하고 나아가 한국화이자제약이 한국 사회에서 존경받는 기업으로서 자리매김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동수 사장은 한국화이자제약에 1998년 한국화이자제약 의학부 부장으로 입사해 의학부 상무, 마케팅부 부서장/전무를 거쳐 지난 2009년부터 현재까지 한국화이자제약의 대표이사직과 함께 프라이머리케어 사업부 (Primary Care BU)의 총괄직을 겸임하고 있다. 한국화이자제약 입사 전에는 가정의학 전문의로서, 을지병원에서 가정의학과 과장으로 근무한 바 있다.

이동수 사장은 1990년에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에서 보건학 석사를 받았으며, 울산대학교 의과대학에서 의학박사 학위를 획득했다. 또한 노스웨스턴대학과 홍콩과학기술대학교가 공동으로 설립한 Kellogg-HKUST Executive MBA에서 경영학 석사를 취득했다.